펌킨파이: 2개의 글



초콜릿 퍼지 케이크 달콤해~♬♪ 사랑해요~♥

Posted by HAPPYJINI
2018.03.20 01:13 Jin's Lifestyle

안녕하세요. 지니에요.

왜 전 매일 달콤한 것들이
먹고싶을까요! 
거의 중독 수준아닌가 싶어
살짝 걱정도 됩니다. :)
그래서 먹기위해  열심히 운동합니다.


저희 집에서 제일 가까운 미국 마켓은

'스미스'라는 마켓이에요.
마켓 안에 베이커리 섹션이 있기는 한데
전 항상 그쪽은 별로 눈여겨 안봐서
이렇게 제 취향 저격하는 것들이 
많은줄 미처 몰랐습니다.
마켓 베이커리는 별로라는 
제 고정관념이 있었어요.



초콜릿 퍼지 케이크 달콤해~♬♪ 사랑해요~♥



처음 시작은 펌킨 파이를 사면서

작은 케이크를 사서 먹었는~
이게 나름 괜챦았어요. ^^
마켓에서 판매하는거라 가격도 저렴했어요. ♡



초콜릿 퍼지 케이크 달콤해~♬♪ 사랑해요~♥1





어제 마켓 갔을때
펌킨 파이를 살 목적으로
베이커리 섹션쪽을 갔는데,
제 눈에 뜨인
초콜릿 퍼지 케이크입니다. ♡


집에와서 한조각 먹는데...

도저히 멈출수가 없는 맛이였어요.
하나 더 !!!

이 핑계 저 핑계 되면서
매끼니 마다 한조각씩 먹고 있습니다.
반나절만에 거의 비어 가고 있어요.



초콜릿 퍼지 케이크 달콤해~♬♪ 사랑해요~♥2


커피에 초코 브라우니 한조각~
그저 커피는 거들뿐이고~ 
메인은 초콜릿 퍼지 케이크입니다.
내사랑 달콤한 초콜릿은 사랑입니다.♥


눌러주시는 공감 () 은 큰 힘이 됩니다.

로그인하지 않으셔도 공감은 가능합니다.

감사합니다. ^_______^





이 포스트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네이버
밴드
카스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

Posted by HAPPYJINI
2018.03.08 00:30 Jin's Lifestyle

안녕하세요. 지니입니다.


오히려 한국살때는 한국 프로그램을 

별로 시청하지 않았습니다.

그때는 오히려 미드를 즐겨봤었습니다.

요즘 즐겨보는 한국 프로 중에 이방인이 있습니다.

작년 추수감사절때 찍은 듯한 영상이 

지금 3월인데 방송되고 있습니다.

보면서 너무 재밌고

그러면서 갑자기 터키가 너무 먹고 싶었어요.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

[ 이미지 출처 : JTBC 이방인 ] 


 추수감사절(Thanksgiving Day)은

한 해의 수확과 신의 은총을 감사하며 기념하는

미국의 국경일입니다.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1

[ 이미지 출처 : JTBC 이방인 ] 




칠면조 고기와 펌킨 파이의 축제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두가지 모두 제가 너무 좋아하는 것들입니다.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2

[ 이미지 출처 : JTBC 이방인 ] 



이방인에 나온 서민정씨 처럼 

터키를 사서 오븐에 구우려면 

하루종일 걸려서 너무 힘들어요

땡스기빙 시즌이 되면 마켓에서 

반정도 요리된 걸 팔아요.

반정도 요리된 걸 사와서

오븐에 구워서 먹으면 편리합니다.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3



■ Marie Callender's


https://www.mariecallenders.com/



저희는 주로 마리 캘린더라는 레스토랑에

미리 주문했다가 

그날 아침에 픽업해 와서 오븐에 구워서 먹습니다.

많은 집들이 그렇게 합니다. ^^


저는 터키도 좋아하지만

마켓에서 사와서 먹는 블랙 햄을 정말 좋아합니다.

거기에 디저트로 마리 캘린더의 펌킨 파이를 정말 좋아합니다.

마리 캘린더가 맛있지만

 펌킨 파이는 왠만하면 다 맛있습니다.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4

[ 이미지 출처 : JTBC 이방인 ] 



서민정과 안쌤의 칠면조 커스튬은 정말 

너무 재밌고 귀여웠습니다.

이렇게 커스튬하면

정말 기억에 남을 듯 합니다. 


작년에는 엘에이 친구네집에 모여서

같이 추수 감사절을 보냈습니다.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5



너무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지금 생각해도 또 먹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7




이방인을 보고 터키는 너무 먹고 싶은데,

저거 사와도 둘이 먹으려면 너무 많습니다.

만들기도 힘듭니다.


조금 있으면 부활절이니

부활절 기다렸다가 마리 캘린더에서 주문해서

먹어야겠습니다.


아쉬운대로 마켓에서 펌킨 파이 사다가 먹었습니다.




이방인을 보니까 터키가 먹고 싶습니다. [미국 일상]8



펌킨 파이는 마켓에서 사먹어도 맛있습니다.



2018/07/05 - [Jin's Lifestyle] - 미국 독립기념일 [ Independence Day/ 4th of July/ 미국 휴일]


2018/03/04 - [Jin's Lifestyle] - 처음으로 해본 알로에 베라 분갈이~


2018/06/16 - [Las vegas] - 라스베이거스에서 눈과 푸르름을 느낄 수 있는 마운트 찰스턴을 소개합니다.



 눌러주시는 공감 () 은 큰 힘이 됩니다

로그인하지 않아도 공감은 가능합니다. :)

감사합니다. ^_______^






이 포스트 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네이버
밴드
카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