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나는몸신이다폐암명의가뽑은명의 폐식도외과김형렬교수의사 폐암초기증상원인예방법 폐암완치율높여주는솔루션 343회 0805

2탄 20년째 부동의 암 사망률 1위 폐암
살면서 피할 수 있다면 피하고 싶은 무서운 질환, 암!
특히 폐암은 조기 진단이 쉽지 않아 뒤늦게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재발률이 높고, 전이가 잘 되기 때문에 완치가 까다로운 데다 흡연이 가장 큰 원인으로 꼽히고 있는데!

충격적인 건 최근 흡연을 하지 않은 여성들에게도 늘어나는 추세라는 것.

암 명의가 뽑은 명의! 폐식도외과의 젊은 명의 '김형렬 교수'와 함께 치명적인 폐암에 대해 알아보고, 완치율을 높여주는 솔루션을 공개한다.

폐암은 폐에 생긴 악성 종양을 말하며, 폐를 구성하는 조직 자체에서 암세포가 생겨난 원발성 폐암과, 암세포가 다른 기관에서 생긴 뒤 혈관이나 림프관을 타고 폐로 옮겨 와서 증식하는 전이성폐암으로 나눌 수 있다.
- 폐의 기능
폐는 우리가 들이마신 공기 중의 산소를 혈액 속으로 받아들이고, 혈액 속 노폐물인 이산화탄소를 밖으로 배출하는 역할을 한다.
폐포를 둘러싸고 있는 무수한 모세혈관을 지나는 혈액 속의 적혈구가, 체내에서 모아 운반해 온 이산화탄소를 버리고 산소를 받아들여 다시 온몸으로 운반하는 것이다.
이것이 바로 생명 유지의 기본 기능인 호흡작용을 통한 가스 교환이다.
기관지의 공기 흐름이 좋지 않거나 폐포에서 가스 교환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으면 호흡곤란을 느끼고, 심하면 생명을 유지할 수 없게 된다.
가스 교환 외에도 폐는 호흡을 통해 열을 발산시킴으로써 체온을 조절하고, 몸 속에 있는 산(酸)과 염기(鹽基)의 평형을 유지하는 데도 핵심적인 기여를 한다.

폐식도외과 김형렬 교수는 젊은 명의로 꼽힌다.
40대 젊은 나이에 집도한 수술 건수만 약 3500건, 이 중 10명 중 7명이 완치라는 놀라운 성과를 기록했다고.
또한 국내에서 처음 시도된 특발성 폐동맥 고혈압 환자의 폐 이식도 참여할 만큼 수술에 있어 단단한 실력을 쌓은 명의다.
김형렬 명의가 집도하는 폐암 수술 방법과 현장이 최초 공개 된다.

- 간암명의가 뽑은 명의 서울대병원 간암명의 서경석교수 ▼

 

간암명의가뽑은명의 나는몸신이다 서경석동료의사가 찾는 2021년진짜명의 암전문의가뽑은암권

나는몸신이다 간암 간이식수술과수술후 관리법 서경석교수 서울대병원 간암명의가뽑은명의 동료의사가 찾는 2021년진짜명의 암전문의가뽑은암권위자특집 342회 0729 2021 몸신 대기획 의사를 찾

jini-us.com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